EDGC

보도자료

EDGC의 다양한 최근 보도자료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EDGC, 팬데믹 빠진 세계 코로나진단키트 공급 발 벗고 나서

등록일 : 20-03-12 16:38 조회수 : 637

4f2e3175cacdc5c12b0ee7b411d6c98c_1584318753_018.jpg
 


글로벌 유전체 정밀의학 기업 이원다이애그노믹스(주) (이하, EDGC)는 계열사인 솔젠트의 코로나19 진단시약에 대한 해외 수출 계약 및 공급 문의가 폭발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자체적으로 보유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본격 가동한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11일 세계보건기구(WHO)가 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에 대해 '팬데믹(pandemic)'으로 볼 수 있다고 선언함에 따라 세계 각지에서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요가 폭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WHO는 전염병 위험도에 따라 전염병 경보단계를 1단계부터 6단계까지 나누고 있으며 6단계가 바로 팬데믹이고 이는 WHO의 전염병 경보단계 중 '최고 위험 등급'을 의미한다. WHO가 지금까지 팬데믹을 선언한 경우는 1968년 홍콩 독감과 2009년 신종플루 두 차례 뿐이었으며, 이번 코로나19가 역사상 세번째다.


이에 EDGC는 다수의 국가에서 오는 문의를 솔젠트와 함께 최대한 정확하고 신속하게 진행하기 위해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네트워크 역량을 발휘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협상중인 주요 국가는 미국, 호주, 일본을 포함하여 중국, 홍콩, 필리핀, 싱가포르, 베트남, 말레이시아, 베트남, 방글라데시 등 동남아지역과 UAE, 쿠웨이트, 터키, 카자흐스탄 등 중동지역 그리고 에스토니아, 이탈리아, 독일, 영국 등 유럽국가까지 수 백 만명 분의 키트 공급에 대한 협상을 진행 중에 있다고 밝혔다.


한편, 솔젠트는 지난 27일 질병관리본부(이하 질본)로부터 '긴급사용 승인'을 받고, 28일에는 두 개의 제품에 대하여 유럽인증(CE)를 획득하는 등 몰려드는 주문에 대처하기 위해 비상생산체제를 가동 중이다. 질본 긴급사용승인을 받은 4개 업체 중 직접 개발 및 생산한 핵심원재료로 코로나19 진단시약을 생산하는 업체는 솔젠트가 유일하며 자체 기술력과 노하우를 국제 표준인 ISO9001, ISO13485 및 우수제조관리기준인 KGMP 등 품질경영에 접목시켜 코로나19 진단시약을 생산하고 있다.



d636d48f7a77483cce575a4e286ba998_1583999078_5432.png
[DiaPlexQTM Novel Coronavirus (2019-nCoV) Detection Kit,사진제공 솔젠트]



게시물이 없습니다.